Logo

Greenlea 이야기

Greenlea는 뉴질랜드의 동해안 마을, 기스본(Gisborne)에 뿌리를 두고 있는 한 가족이 소유 및 경영하는 회사입니다. Greenlea 설립자 피터 에간(Peter Egan)은 평생 뉴질랜드 육류 업계에서 종사했으며 1960년대 기스본(Gisborne)의 한 정육점에서 처음 일하기 시작했습니다. 1993년에 Greenlea의 첫 번째 공장이 해밀턴 외곽에 세워졌으며, 언론은 이 공장의 효율성을 크게 칭찬했습니다. 해밀턴 공장의 성공에 힘 입어 Greenlea는 1997년에 모린스빌(Morrinsville)의 한 공장을 인수해 두 번째 공장을 갖게 되었습니다.

첫 번째 공장이 준공된 지 20년이 지난 오늘에도 Greenlea는 여전히 에간 가족이 운영하고 있습니다. 2011년에 피터(Peter)의 아들 제임스(James)가 대를 이어 Greenlea 이사회 회장이 되었습니다. 피터의 조카인 토니 에간(Tony Egan)도 12년 후에 Greenlea로 전무 이사로 복귀했습니다. 피터의 아들 시몬(Simon)과 딸 캐롤라인(Caroline)도 이사회 이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Greenlea 가족의 참여는 이사회에 국한되지 않습니다. 회사 전체에 자리 잡은 팀 정신은 이 가족의 가치관과 화목한 문화를 잘 반영하고 있습니다. 강력한 팀웍은 당사의 업무와 업무 태도의 핵심을 이룹니다. 당사 성공의 비결은 한 마디로 Greenlea 임직원의 협동 정신입니다. 당사는 목표를 달성하기에 충분히 크지만 고객을 일일이 돌볼 만큼 작습니다. 당사는 당사 축산 농가, 당사 제품 및 당사 역사에 대한 자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Greenlea에 대해 알아보십시오. 그러면 왜 당사가 놀라운 업적과 100% 목초 사육 쇠고기에 대해 자랑스럽게 여기는지 알게 될 것입니다.

 당사의 새로운 동영상 보기